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心經』「尊德性齋銘」장의 尊德性과 道問學에 대한 시비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心經』「尊德性齋銘」장의 尊德性과 道問學에 대한 시비
  • Argument on Honoring the Moral Nature and Following the Path of Study of Chapter 「Jonduksungjaemyung尊德性齋銘」 of 『Simkyung心經』
저자명
송희준
간행물명
퇴계학논집KCI
권/호정보
2013년|13권 (통권13호)|pp.61-86 (26 pages)
발행정보
영남퇴계학연구원|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이미지(1.44MB)
주제분야
인문학
원문 미리보기는 1페이지만 제공 됩니다. 전체 페이지 보기를 원하실 경우 다운로드열람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서지반출

국문초록

『심경(心經)』 마지막장인 ?존덕성재명(尊德性齋銘)?장을 두고 조선조 성리학자들은 존덕성(尊德性) 공부와 도문학(道問學) 공부 중에서 어느 것을 중시하였는가에 대하여 격렬하게 논쟁을 벌이게 된다. 진덕수(眞德 秀)가 편찬한 『심경』에 주륙절충론(朱陸折衷論)과 주자만년정론(朱子晩年 定論)을 주장한 정민정(程敏政)이 부주(附註)와 안(按)을 달아 『심경부주 (心經附註)』를 편찬하면서 선학적(禪學的) 기미가 있는 것으로 만들었는 데, ?존덕성재명?장에 그 경향이 더욱 심하다. 그는 ?존덕성재명?장을 주자(朱子)가 초년에는 도문학을 강조하고, 중년에는 존덕성을 강조하고, 만년에는 육상산(陸象山)과 절충하여 존덕성과 도문학의 균형을 강조하 였다고 하면서 3단계로 나누었다. 그러나 이것은 정민정이 존덕성 공부 를 강조하기 위하여 의도적 수단에 지나지 않는다. 『심경』에 대하여 본 격적인 연구를 한 이황(李滉)은 정민정의 『심경부주』가 이런 선학적 성 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책을 적극 변호하여 사서삼경 못지 않게 중 요한 책으로 만들어놓았다. 그러므로 이황은 존덕성 공부를 더 강조하였 는데, 그가 만약 이 책이 선학의 기미가 있으므로 읽어서는 안 된다고 선언하였다면 『심경부주』는 조선조 성리학자들의 관심에서 멀어져 자취 를 감추게 되었을 지도 모른다. 조선조 심경주석서로 기호학파의 대표적 인 송시열(宋時烈)의 『심경석의(心經釋疑)』는 존덕성보다는 도문학을 더 중시하되 병진(竝進) 또는 병중(竝重)할 것을 강조하였고, 영남학파의 대 표적인 김종덕(金宗德)의 『심경강록간보(心經講錄刊補)』에서는 도문학보 다는 존덕성을 중시한 듯하면서 양자의 균형을 강조하였다.

영문초록

With respect to ?Jonduksungjaemyung尊德性齋銘?, the last chapter of 『Simkyung心經』, Confucian scholars in the Joseon Dynasty had a heated argument about which was more important, honoring the moral nature and following the path of study. While compiling 『 Simkyungbuzu心經附註』 by adding detailed annotations and proposals to 『Simkyung』 compiled by Jin, Deok-soo眞德秀, Jeong, Min-jeong程敏政, who claimed Treatise on the Last Theory of Zhuxi 朱子 and Zhuryukjeolchungron朱陸折衷論, made it Zen Buddhistic禪 學的 and the trend is more severe in ?Jonduksungjaemyung? Chapter. He divided ?Jonduksungjaemyung? Chapter into three stages, saying that Zhuxi朱子 emphasized following the path of study in early years, emphasized honoring the moral nature in middle years and emphasized the balance between honoring the moral nature and following the path of study by compromising with Lu Xiang-shan陸象 山 in later years. However, this is nothing more than a means of Jeong, Min-jeong程敏政 to emphasize following the path of study. Despite such Zen Buddhistic tendency of Jeong, Min-jeong’s 『 Simkyungbuzu』, Yi Hwang李滉, who carried out full-scale research on 『Simkyung』, actively advocated this book and made it as important as Saseosamgyeong. Therefore, Yi Hwang placed more emphasis on the study of honoring the moral nature and if he had declared that Confucian scholars should not read this book because of its sign of Zen Buddhism, 『Simkyungbuzu』 would have been out of their interest and disappeared without a trace. 『Simkyungseokui心經釋疑』, which is the Simkyung commentary in the Joseon Dynasty and was written by Song, Si-yeol宋時烈, who is the representative of the Kiho School畿湖學派, emphasized using both things at the same time while more valuing following the path of study than honoring the moral nature and 『SimKyeongKangRokGanBo心經講錄刊補』 of Kim, Jong ?deok金宗德, the representative of Yeongnam School嶺南 學派 emphasized the balance of the two while more valuing honoring the moral nature than following the path of study.

목차

1. 서론
2. ?존덕성재명?장의 구성과 程敏政의 의도
3. ?心經後論?에서의 退溪의 입장
4. 『心經釋疑』와 『心經講錄刊補』에 나타난 견해
5. 결론
참고문헌

구매하기 (3,500)
추천 연관논문